영국 중등학교 졸업자격시험 GCSE 내년부터 한국어과목 채택
상태바
영국 중등학교 졸업자격시험 GCSE 내년부터 한국어과목 채택
  • 코리안위클리
  • 승인 2006.06.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영 한국영사관 밝혀

내년부터 영국 중등학교 졸업 자격시험인 GCSE(General Certificate of Secondary Education)의 시험과목 중 하나로 한국어 시험을 볼 수 있게 됐다.

주영한국대사관(대사 조윤제)은 영국의 공인 시험관리기관인 CIE(University of Cambridge International Examination)와 한국어 시험지 개발 작업을 완료하고, 견본 문제를 웹사이트에 공개했다고 지난달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올 9월 학기부터 영국 중등학교에서 한국어 과목을 제2외국어 과목으로 가르칠 수 있게 됐고, 2007년 5월부터 GCSE 시험을 치르는 학생들은 한국어를 선택해 시험을 볼 수 있게 됐다.

영국은 중고등과정 11학년을 마친 뒤 치르는 GCSE와 이후 2년 간의 대학준비과정 후 치르는 A-레벨 시험 결과를 종합해 대학 신입생을 선발한다.

이번에 GCSE 시험 과목에 한국어가 포함됨에 따라 영국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한국인 학생들은 그동안 제2외국어로 선택해 왔던 불어, 독어 등을 한국어로 대체할 수 있게 돼 입시에서 유리한 입장에 서게 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