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청, 2024년도 재외동포단체 지원사업 수요조사 실시
상태바
재외동포청, 2024년도 재외동포단체 지원사업 수요조사 실시
  • 이현수 기자
  • 승인 2023.11.23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시간 12월 8일까지 코리안넷에서 신청 접수

재외동포청(청장 이기철)은 ‘2024년도 재외동포단체 지원사업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11월 23일 밝혔다.

지원 대상 사업은 ▲교류증진 및 권익신장 활동 ▲문화단체 활동 ▲차세대단체 활동 ▲경제단체 활동 ▲조사연구단체 활동 ▲언론단체 활동 ▲공공외교 활동 ▲코리아타운 활성화 ▲한글학교 교사 현지 연수 ▲한글학교 맞춤형 지원 ▲해외입양 동포지원 ▲전통문화용품 지원 등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재외동포단체는 오는 12월 8일까지 코리안넷(www.korean.net)의 ‘온라인 지원신청 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지원 결과는 2024년 2월 심의위원회를 통해 결정된 후 동포단체에 통보된다.  

재외동포청은 “앞으로 재외동포단체 지원 여부 및 지원금 액수를 판단함에 있어 당해 사업의 동포사회를 위한 실질적인 기대효과와 효율성 및 해당 단체의 과거 사업 시행의 충실도 등을 주로 고려해 결정하며, 지원금은 총 사업소요액의 50% 이내에서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또 “재외공관을 통하지 않은 사업, 분규 중인 단체의 사업, 영리목적인 사업 또는 지원요청액이 미화 1천500달러 미만인 사업 등은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