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 유권자 22만6162명 확정
상태바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 유권자 22만6162명 확정
  • 이현수 기자
  • 승인 2022.02.09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대 대선 대비 1.7% 증가, 19대 대선 대비 23.2% 감소

재외투표는 2월 23~28일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178개 재외공관서 실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의 유권자 수가 총 22만6,162명(국외부재자 19만6,980명, 재외선거인 2만9,182명)으로 확정됐다고 2월 8일 밝혔다.

중앙선관위는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의 국외부재자 및 재외선거인 신고·신청(~2022.1.8.)이 완료된 직후인 1월 10일, 전체 재외유권자 수가 23만1,314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번에 최종적으로 확정한 재외유권자 수는 앞서 발표한 잠정치에 비해 5천명 가량 적다.    

지난 대선과 비교하면, 제18대 대통령선거의 명부등재자수 22만2,389명에 비해 1.7% 증가했고, 제19대 대통령선거의 29만4,633명에 비해 23.2% 감소했다.

역대 재외선거인명부등 등재자 수 (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역대 재외선거인명부등 등재자 수 (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대륙별로는 아시아 지역에서 11만818명으로 가장 많아 전체 재외유권자 수의 49%를 차지했다. 미주 7만3,381명, 유럽 3만5,591명이 뒤를 이어, 이들 3개 대륙에 분포하는 재외유권자가 전체의 95% 이상을 차지했다.  

국가별로는 미국 5만3,073명, 중국 2만9,827명, 일본 2만8,816명 순으로 나타났다. 

재외투표는 2월 23일부터 28일까지의 기간 중 재외선거관리위원회가 지정하는 기간에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실시된다. 다만, 투표시간은 천재지변 또는 전쟁·폭동 그밖에 부득이한 사유가 있는 경우 예상 투표자 수 등을 고려해 조정할 수 있다.

재외선거인명부 등에 등재됐으나 재외투표기간 개시일 전에 귀국한 경우, 귀국한 사실을 증명할 수 있는 자료를 첨부해 선거일까지 관할 구·시·군선관위에 신고하면 3월 9일에 투표할 수 있다. 

재외투표지는 투표가 끝나고 외교행낭을 통해 국내로 회송되며, 인천공항에서 국회 교섭단체 구성 정당이 추천한 참관인이 입회한 가운데 중앙선관위가 등기우편으로 관할 구·시·군선관위에 보내 3월 9일 국내투표와 함께 개표한다.

중앙선관위는 “유권자의 투표권 행사에 있어 불편함이 없도록 공정하고 투명한 투·개표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유권자도 후보자의 정책과 공약을 꼼꼼히 따져 적극적으로 투표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