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병역판정검사, 2월 7일부터 시작
상태바
2022년도 병역판정검사, 2월 7일부터 시작
  • 이현수 기자
  • 승인 2022.02.07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7일까지 실시…병무청 누리집과 모바일 앱 통해 검사 일자와 장소 선택 가능

병무청(청장 정석환)은 2022년도 병역판정검사를 2월 7일부터 12월 7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병역판정검사는 19세(2003년생)가 되는 해에 병역을 감당할 수 있는지를 판정하기 위한 검사로, 본인이 직접 병무청 누리집과 모바일 앱을 통해 병역판정검사 일자와 장소를 선택해 검사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연중 1회만 검사장 운영을 했던 일부 지방병무청(광주‧전남, 대전‧충남, 강원, 충북, 전북, 경남, 제주, 경기북부, 강원영동청)이 2회 또는 3회로 검사횟수를 늘려 병역의무자들의 검사일자 선택의 폭이 좀 더 확대될 전망이다. 

병역판정검사는 심리검사, 혈액‧소변검사, 영상의학검사, 신장‧체중 측정, 혈압 및 시력검사 등의 기본검사와 내과, 외과, 정신건강의학과 등 각 과목별 질환에 대해 면밀히 검사하는 정밀검사로 나눠서 실시된다. 검사 종료 후 병리검사 결과 및 과목별 이상 유무에 대한 건강검진 결과를 제공한다.

신체등급 판정에 따른 병역처분 기준 (표 병무청)
신체등급 판정에 따른 병역처분 기준 (표 병무청)

정석환 병무청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면서 병역이행자의 건강 증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모든 병역의무자가 공감할 수 있는 투명하고 공정한 병역판정검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