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19:11 (목)
'일손 부족' 일본 대졸자 취업률 올해 98.1%…역대 최고
상태바
'일손 부족' 일본 대졸자 취업률 올해 98.1%…역대 최고
  • 이정내 기자
  • 승인 2024.05.24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미우리신문 보도...여성 98.3% 남성 97.9%

올해 봄 졸업한 일본 대졸자 취업률이 역대 최고 수준인 98.1%로 조사됐다고 교도통신과 요미우리신문이 24일 보도했다.

후생노동성과 문부과학성이 전국 공사립대 62개교 4천770명을 표본 조사해 추계한 결과에 따르면 취업 희망자 중 98.1%가 취업에 성공했다.

이는 작년 조사치(97.3%)보다 0.8%포인트(p) 높아진 것으로, 이 조사가 개시된 1997년 이후 가장 높은 취업률이다.

일본 정부가 매년 추계해 발표하는 대졸자 취업률은 2020년 98.0%까지 올랐다가 코로나19 경제 충격으로 그 뒤 2년간은 하락했으나 지난해부터 다시 상승하기 시작했다.

올해 계열별 대졸자 취업률을 보면 이과계열은 98.8%로 작년보다 0.7%p 상승했고 문과 계열도 97.9%로 0.8%p 높아졌다.

남녀별로는 여성이 98.3%로 남성(97.9%)보다 높았다.

올해 취업률 상승은 코로나19 이후 경기 회복에 따라 기업들이 느끼는 인력 부족이 더 커진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요미우리는 짚었다.

한 취업정보 회사 연구원은 "코로나19 때문에 한동안 고용을 억제하던 기업들이 채용을 늘리는 움직임이 눈에 띈다"며 "일손 부족으로 내년 봄 대졸자 취업률은 더 높아질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