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10:24 (월)
한-헝가리, 경제혁신파트너십프로그램 양해각서 체결
상태바
한-헝가리, 경제혁신파트너십프로그램 양해각서 체결
  • 이현수 기자
  • 승인 2022.04.28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인력 양성, 충전 인프라 구축 등 친환경·그린 모빌리티분야 협력키로

한국과 헝가리가 약 50억불 규모(3년 예정)의 경제혁신파트너십프로그램(EIPP) 추진을 위한 정부 간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기획재정부가 4월 28일 밝혔다. 

EIPP는 우리 기업의 해외사업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새롭게 도입한 정부 간 중장기 정책 자문 프로그램이다. 

헝가리는 최근 우리 전기차·배터리 유관 기업의 유럽시장 생산 거점으로 부각됐으며 관련 기업의 진출이 활발한 상황이다.

한국은 코로나 상황에도 불구하고 전기차 배터리 분야를 중심으로 2019년(7.4억불)과 2021년(8.5억불) 헝가리 내 1위 투자 국가다.

수출 규모는 정밀화학연료(전기차 배터리 생산 원료)를 중심으로 2017년부터 지금까지 연속 증가세에 있으며, 작년에는 역대 최대 수출액(41억불)과 최대 흑자(33억불)를 기록했다. 

양국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전기차 인력 양성, 충전 인프라 구축 등 친환경·그린 모빌리티분야를 중심으로 한국이 강점을 보이면서도 헝가리의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EIPP 사업을 추진하기로 협의했다. 

양국은 이를 통해 현지 한국 기업의 전기차 인력 수급 어려움을 해소하는 동시에, 헝가리가 EU그린딜 정책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획재정부는 “앞으로도 헝가리의 중요성을 감안해 EIPP 등 양국 간 경제협력을 더욱 공고히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