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국제교류재단, 자카르타에 8번째 해외사무소 개소
상태바
한국국제교류재단, 자카르타에 8번째 해외사무소 개소
  • 이현수 기자
  • 승인 2019.10.15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남방 국가 대상 공공외교 허브 역할 기대

외교부 산하 공공외교 전문기관인 한국국제교류재단(이사장 이근, 이하 KF)이 10월 7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 8번째 해외사무소를 개소했다.

KF 자카르타사무소는 인구 2억 6천만 명의 세계 4위 인구 대국이자 세계 최대의 이슬람 국가인 인도네시아를 비롯해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 등 신남방 국가를 대상으로 현지 한국학 진흥, 분야별 한국 전문가 육성 및 쌍방향 문화교류 등 종합적인 공공외교를 추진하게 된다.

이근 KF 이사장은 “인도네시아는 한국과의 협력 잠재력이 매우 큰 파트너”라며 “자카르타사무소는 전략적 협력 대상이자 외교의 신성장 동력 역할이 기대되는 신남방 지역 대상 공공외교의 허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자카르타사무소 개소를 계기로 지역별 맞춤형 공공외교사업 개발에 적극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한국국제교류재단은 이번 자카르타사무소 개소로 독일(베를린), 러시아(모스크바), 미국(LA, 워싱턴 DC), 베트남(하노이), 인도네시아(자카르타), 일본(도쿄), 중국(베이징) 총 7개국에서 8개의 해외사무소를 운영하게 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