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18:14 (금)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한인회 설립
상태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한인회 설립
  • 이석호 기자
  • 승인 2011.04.26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회장 박종수 상트페테르부르크대 교수

지난 23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한인회가 설립됐다.

초대회장으로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대학 박종수 교수가 선출됐다.

지금까지 고려인 1만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러시아의 제2 도시인 상트페테르부르크에는 ‘고려인협회’만 조직돼 있었을 뿐 한인회는 없었다.

상트페테르부르크대학 교수인 최인나 씨에 따르면, 이곳에는 지난해 현대자동차 공장이 설립되고 유학생 크게 증가하면서 한인이 약 2,000명으로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한인회 설립의 필요성이 대두되어 왔던 것.

상트페테르부르크 한인회가 설립됨으로써, 러시아에는 모스크바한인회 그리고 사할린주한인회, 연해주한인회, 하바로프스크한인회 외에 또 하나의 한인회가 활동하게 됐다.

한편 초대회장으로 선출된 박 교수는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유학파 출신이다.

그는 모스크바 한국대사관에서 공직생활을 했고 현재 상트페테르부르크대학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박 교수는 교민 유권자 650명 중 224명이 참여한 이번 선거에서 142표를 얻어 다른 2명의 후보를 이기고 회장으로 당선됐다.

그는 당선 소감으로 “대한항공(KAL) 연중 운항, 한국학교 설립 등 교민 권익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현지에서 활동한 이범진 초대 러시아 공사를 비롯한 구한말 선조들의 활동지역을 성역화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